말로 형언할 수 없는 책. 직접 다운받아 읽어보세요!

한국본부, UFO, 지적설계

보신각서 울려 퍼질 “핵무기, 탄핵!” - 1분 평화명상 & 핵무기금지 초구를 위한 평화행진

일요일 21 5월 2017 - 14:30:00
보신각서 울려 퍼질 “핵무기, 탄핵!”


5월 21일(일) 오후 2시30분~4시 종로 보신각~광화문
‘전세계 핵무기 전면폐기’ 유엔조약 지지 촉구 평화행진


평화를 사랑하는 모든 사람들은 21일 보신각으로 모입시다!






“이젠 지구 상의 모든 핵무기들을 ‘탄핵’ 하자!”


인류의 창조자 우주인 ‘엘로힘’의 메시지를 전하는 한국 라엘리안 무브먼트(대표 정윤표)가 오는 5월 21일(일) 오후 2시 30분부터 4시까지 서울 종로 2가 보신각에서 “지구 상의 모든 핵무기를 폐기하자!(Let's Ban Nuclear Weapons!)”는 캐치프레이즈 아래, 이색적인 대중 집회를 개최한다.





이 날, 라엘리안 회원들은 오는 7월 7일 예정인 유엔 ‘핵무기 금지 조약’ 최종 협상안에 대한 표결에 한국정부의 찬성을 촉구하는 가두 서명운동과 함께 대정부 성명서 낭독, 세계 평화를 염원하는 명상, 핵무기의 참혹한 참상을 표현하는 퍼포먼스, 평화와 사랑을 전하는 공연을 선보인다. 이어 보신각에서 광교북단, 청계광장을 거쳐 광화문 일대 교보빌딩과 KT 본사를 돌아 다시 종각역, 보신각으로 오는 평화 행진도 벌일 예정이다.

정윤표 대표는 “지난해 12월 23일 유엔총회가 채택한 핵무기금지조약 협상개시 결의안에 113개국이 찬성한 가운데, 미국과 러시아, 영국, 프랑스 등 전통적 핵강대국들과 그 동맹국들 35개국이 반대했는데, 그 중 우리나라도 포함되어 있다”면서 “모든 한국인들은 진정 그들 자신과 아이들을 위한 평화로운 미래를 원한다면, 우리 정부가 핵무기 전면금지조약 체결을 위한 7월 7일 유엔 회의에 적극 참여해 찬성하도록 촉구하는 행동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 대표는 “만일, 한반도에서 핵재앙이 발생한다면 한국정부와 모든 정치인들은 그에 대한 책임을 함께 져야 할 것이다. 뿐만 아니라 정부가 핵무기 전면금지를 위한 국제조약에 찬성표를 던지도록 강력하게 요구하거나 적극적으로 행동하지 않은 모든 사람들도 그 책임에서 결코 자유롭지 못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국제 라엘리안 무브먼트의 창시자이자, 우주인 ‘엘로힘’의 마지막 예언자로서 특별한 사명을 수행 중에 있는 ‘라엘’은 최근 “인류가 핵전쟁으로 자멸할 확률이 ‘99.9%’에 이르렀다”며 “유엔 핵무기 전면금지 조약의 성공 여하에 인류의 존망이 달려 있다”고 밝힌 바 있다.